암반의 시추공에 열을 저장하는 프로젝트가 건설됩니다

노르웨이 Drammen 시가 암반의 시추공에 열을 저장해 겨울철에 사용하는 ESS 시스템을 개발 및 시험 중입니다. 시가 소유한 회사 Drammen Eiendom KF는 1,000m2(200kW)의 태양광 패널로 가동하는 열펌프와 150m2 넓이의 태양열 집열판을 사용해 물을 데워 화강편마암에 뚫은 100개의 시추공에 주입합니다. 이 열은 겨울철에 인근 학교 난방에 사용됩니다. 이 GeoTermos 프로젝트에는 약 1,000만 크로네가 투자될 것으로 예상되며 연간 350,000kWh의 열을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보입니다.

출처: pv magazine

Share on twitter
Share on linkedin
Share on facebook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In the same category:

한화큐셀이 호주 스타트업 SwitchDin에 투자합니다

한화큐셀이 호주 스타트업 SwitchDin에 투자합니다 호주의 에너지관리 플랫폼 스타트업 SwitchDin이 한화큐셀로부터 500만 호주달러 투자를 유치했다고 밝혔습니다. 회사는 자사의 플랫폼이 다양한 분산에너지원(DER)을 통합하는 서비스를 제공할 수

Read More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