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nother ESS got fire in Korea

There was a fire in an ESS integrated with a PV facility in Haenam, Korea. E2 News reported that the fire started at 5 p.m. on May 27, eventually causing KRW 467 million of damage before extinguished. This is Korea’s 27th ESS fire since 2017 when the government started aggregating data.

The media elaborated that the fire-struck ESS used 500kW PCS and 1842MWh li-ion batteries. Sources said that battery aging or BMS error might have triggered the fire.

Source: E2 NewsYonhap

Share on twitter
Share on linkedin
Share on facebook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In the same category:

한화큐셀이 호주 스타트업 SwitchDin에 투자합니다

한화큐셀이 호주 스타트업 SwitchDin에 투자합니다 호주의 에너지관리 플랫폼 스타트업 SwitchDin이 한화큐셀로부터 500만 호주달러 투자를 유치했다고 밝혔습니다. 회사는 자사의 플랫폼이 다양한 분산에너지원(DER)을 통합하는 서비스를 제공할 수

Read More »
CPA_howitworks
Energy Storage

캘리포니아에 100MW급 BESS가 건설됩니다

캘리포니아에서 100MW급 배터리 ESS(BESS) 프로젝트 계약이 체결되었습니다. 프로젝트에 서명한 것은 Community Choice Aggregation(CCA)인 Clean Power Alliance(CPA)와 sPower입니다. CCA는 지역 주민 및 사업체의 전력 구매력을 모아

Read More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