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IT: “EV 배터리, ESS에 재사용 가능하다”

MIT는 최근 연구 결과를 통해 몇 가지 조건이 갖추어지면 EV용 배터리를 ESS에 재사용해 경제적수익을 낼 수 있다고 밝혔습니다. 연구자들은 모델링을 위해 2.5MW 규모 태양광 설비와 다양한 ESS 구성을 가정해 ‘중고’ 배터리 가격이 신품 가격의 60% 이하일 경우 경제적으로 이익을 낼 수 있다고 전했습니다. 이를 위해서는 배터리가 최소 80% 용량을 유지하고 있어야 합니다.

한편 연구자들은 배터리 충방전 사이클이 15~65% 이내에서 이루어져야 수명과 가치를 최대화할 수 있으며, 배터리를 혹사시키는 것보다 수명을 최대화하는 것이 가장 수익성이 좋다고 언급했습니다.

출처: MIT

Share on twitter
Share on linkedin
Share on facebook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In the same category:

PG&E가 대형 ESS 사업을 준비하고 있습니다.

캘리포니아 유틸리티 Pacific Gas & Electric(PG&E)이 5개 프로젝트에 총 423MW의 리튬이온배터리 ESS를 공급하기 위해 California Public Utilities Commission(CPUC)에 인허가 절차를 밟고 있습니다. CPUC은 전력망 안정을

Read More »

해상풍력 타워에 ESS가 설치됐습니다

MingYang Smart Energy가 43MW 규모 Huian Quanhui 해상풍력단지의 각 터빈에 자회사 Quant-Cloud가 개발한 ESS를 설치했습니다. 회사는 태풍으로 인해 전력 생산이 중단되었을 때에도 전력망에 지나친 부하가

Read More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