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이 세계 최대규모 수소 생산 플랜트를 세웠습니다

FH2R
NEDO | Fukushima Hydrogen Energy Research Field (FH2R)

일본이 세계 최대규모 수소 생산 플랜트를 완공했습니다. 일본 New Energy and Industrial Technology Development Organization(NEDO)는 Fukushima Hydrogen Energy Research Field (FH2R)가 2018년 착공 이후 지난 2월 일본 Fukushima 현 Namie에 건설되었다고 발표했습니다.

NEDO는 이 실증 목적의 시설이 시간당 최대 1,200Nm3의 수소를 재생에너지를 사용해 생산할 수 있으며 시설에서 생산된 수소가 연료전지, 수소차량 및 버스 등에 사용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FH2R_overview
Image by NEDO | Overview of FH2R system

Tanashio 산업단지 내에 위치한 이 시설은 180,000m2 대지 위에 설치된 20MW급 태양전지 설비 및 10MW급 수소생산시설을 갖추고 있습니다. NEDO는 이것이 세계 최대 규모라고 설명했습니다. 수소는 전기분해를 통해 생산되는데 설명에 따르면 시장의 수소 수요/공급에 따라 생산이 조절됩니다. NEDO는 또한 현 단계에서 가장 큰 도전과제는 배터리를 이용하지 않고 수소에너지관리시스템만을 이용하여 수소 생산/저장과 전력망의 수요/공급 사이의 균형을 맞추는 것이며 이를 위한 테스트가 진행된다고 밝혔습니다.

FH2R에서 생산된 수소는 튜브트레일러 등을 통해 Fukushima, 일본 수도권 등에 운송될 예정입니다. 프로젝트에는 Toshiba Energy Systems & Solutions(프로젝트 관리, 수소 에너지관리시스템), Tohoku Electric Power(EMS, SCADA, 전력계통기술), Iwatani Corporation(수소 수요예측시스템, 수소 저장운송기술) 등이 참여했습니다.

Share on twitter
Share on linkedin
Share on facebook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In the same categ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