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전해로 생산된 수소가 철강 생산에 투입됩니다

노르웨이 수력 발전사 Statkraft, 스페인 철강회사 Celsa, 그리고 노르웨이 산업단지 Mo Industrial Park가 철강 산업을 위한 친환경 수소 벨류체인을 개발하기 위한 협약을 체결했습니다. 이들은 함께 Hydrogen Hub Mo로 명명된 수전해 시설을 건설하고 여기서 생산된 수소를 Celsa의 철강(건축용) 생산에 사용한다는 목표를 세웠습니다. 시설은 하루 2~4톤의 수소를 생산할 예정입니다.

출처: Statkraft

Share on twitter
Share on linkedin
Share on facebook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In the same category:

OCI: 한국 화력발전 투자 G20에서 4위

화석연료를 비판하는 국제단체 Oil Change International(OCI)가 G20 각국의 석탄 투자에 대한 보고서를 내놓았습니다. 이 보고서에는 한국도 포함되어 있습니다. 보고서는 “주요 20개국(G20)은 석유, 가스, 석탄 사업에

Read More »

GE가 수력 및 풍력터빈 계약을 따냈습니다

GE Renewable Energy가 파키스탄에서는 프랜시스 터빈 계약을, 인도에서는 풍력터빈 계약을 따냈습니다. 회사는 중국 Powerchina Zhongnan Engineering Corporation Limited와의 컨소시엄을 통해 프랜시스 터빈 6기 및 발전기를

Read More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