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럽에서 재생에너지가 석탄을 꺾었습니다

Wind & Solar overtake coal
Sandbag, Agora Energiewende | Wind & Solar overtake coal

유럽(EU28, 현 27개국+영국)에서 풍력과 태양에너지가 처음으로 석탄을 통한 전력발전량을 꺾었습니다. 전체 발전량에서 재생에너지가 차지하는 비중은 34.6%로 집계되었습니다.

영국의 공동체이익회사(Community Interest Company, CIC)인 Sandbag과 독일 정책연구소/싱크탱크인 Agora Energiewende가 2019년 유럽 전력 부문에 대한 보고서를 내놓았습니다. ‘The European Power Sector in 2019’라는 이름의 이 보고서에 따르면 지난 2019년 EU28 전력 시장에서 풍력과 태양에너지 발전이 최초로 석탄(Lignite and hard coal) 발전의 발전량을 넘어선 것으로 나타납니다.

Generation mix in 2019

지난해 풍력과 태양에너지는 EU28 역내 전력량의 약 18%인 569TWh를 제공했습니다. 반면 석탄발전의 비중은 약 15%, 469TWh로 감소했습니다. 이는 2014년 석탄 발전량이 풍력 및 태양에너지 발전량의 두 배에 달하던 것으로부터 급격한 변화입니다.

EU 28 electricity generation

보고서는 특히 석탄 발전의 감소세가 가파르다고 지적했습니다. EU28 역내에서 석탄 발전이 24%나 감소했으며 이는 2007년 수준의 절반에 불과합니다. 또한 감소한 석탄 용량 가운데 절반이 풍력과 태양에너지로, 나머지 절반은 가스로 전환된 것으로 집계되었습니다. 보고서는 가스 발전 증가(12%)에 대해 탄소배출권 상승과 저렴한 가스 가격에 힘입은 것이고 2014년에서 2019년 사이 유럽에서 추가된 가스발전 용량이 7GW에 불과하다는 점을 들어 유럽이 가스라고 하는 ‘중간단계’를 건너뛰고 있다고 평가했습니다. 

Coal phase-out schedule
Sandbag, Agora Energiewende | Coal phase-out schedule

보고서는 이와 함께 2030년까지 EU28 국가 가운데 20개국이 석탄 발전을 퇴출할 것이라고 소개했습니다. 한편 원자력발전은 EU28 역내에서 5.9TWh, 1%가 감소해 821TWh를 기록했으며 이는 2010년 917TWh에서 약 10.4% 감소한 것입니다.

Share on twitter
Share on linkedin
Share on facebook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In the same categ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