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주 Brisbane 트롤리버스 프로젝트의 인프라 사업자가 결정되었습니다

호주 Brisbane에서 진행되고 있는 배터리식 트롤리버스(전기버스) 프로젝트를 위한 인프라 사업자가 결정되었습니다. Brisbane City Council은 ACCIONA와ARUP이 결성한 컨소시엄 Brisbane Move를 사업자로 선정했다고 밝혔습니다. 컨소시엄은 지하 정류장을 비롯해 전기버스 운영을 위한 인프라를 설계하고 건설하게 됩니다. 이 10억 달러 규모 프로젝트는 60대의 무궤도 트롤리버스를 2개 노선에서 운영하는 것을 목표로 합니다. 각 트롤리버스는 150명의 승객을 운송할 수 있습니다.

한편 트롤리버스와 충전 네트워크는 스위스 HESS가 Volgren과 ABB과 협력하여 제작합니다. HESS는 450kW로 버스를 6분 안에 충전할 수 있는 초고속 roof-mounted 충전 시스템을 프로젝트에 도입합니다.

출처: Brisbane City CouncilThe Driven

Share on twitter
Share on linkedin
Share on facebook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In the same category:

Wind & Solar overtake coal
Others

유럽에서 재생에너지가 석탄을 꺾었습니다

유럽(EU28, 현 27개국+영국)에서 풍력과 태양에너지가 처음으로 석탄을 통한 전력발전량을 꺾었습니다. 전체 발전량에서 재생에너지가 차지하는 비중은 34.6%로 집계되었습니다. 영국의 공동체이익회사(Community Interest Company, CIC)인 Sandbag과 독일 정책연구소/싱크탱크인

Read More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