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ärtsilä가 WtE+바이오가스 컨셉을 연구 중입니다

핀란드 엔지니어링 회사 Wärtsilä가 자국 Vantaa Energy와 Power-to-Gas 시설 건설을 위한 타당성 연구를 시작했습니다. 시설은 Vantaa 시 내에 위치한 Vantaa Energy의 waste-to-energy(WtE) 플랜트에 계획되어 있습니다. Wärtsilä는 이 시설이 WtE 플랜트가 생산한 전력과 이산화탄소를 활용해 지역난방을 위한 합성 바이오가스를 생산할 것이라고 계획을 밝혔습니다.

출처: Wärtsilä

Share on twitter
Share on linkedin
Share on facebook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In the same category:

Equinor가 핵융합 회사에 투자합니다

노르웨이 에너지 대기업 Equinor가 빌 게이츠가 투자하는 핵융합 개발사 Commonwealth Fusion Systems(CFS)의 지분 일부를 매입했습니다. Equinor는 CFS가 최근 진행한 8,400만 달러 펀딩 라운드에 참여했습니다. CFS는

Read More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