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전해 기능을 통합한 PV 모듈이 공개되었습니다

미국 Houston에 위치한 Rice University의 연구자들이 물을 직접 전기분해해 수소를 발생시키는 태양전지를 개발했습니다. 대학에 따르면 연구자들은 perovskite 태양광 셀을 촉매 전극과 결합했습니다. 태양광-수소 변환 효율은 최대 6.7%로 측정되었습니다.

Rice University는 이러한 촉매 시스템은 예전부터 존재했지만, 이번 연구의 특징은 perovskite 층과 전극을 한 모듈에 통합하여 모듈이 물과 접촉하고 태양광이 공급되면 수소를 발생시킨다는 점이라고 밝혔습니다. 논문의 주저자 Jun Lou는 이 컨셉을 “인공 나뭇잎”으로 묘사했으며 다른 연구자 Jia Liang은 핵심적인 요소가 perovskite가 아니라 모듈과 perovskite를 둘러싸고 보호하는 폴리머 필름이라고 언급했습니다.

출처: Rice University

논문 원문: American Chemical Society

Share on twitter
Share on linkedin
Share on facebook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In the same category:

pv magazine on June 16
Solar

Pv magazine: 중국 PV 증산 소식 등

중국 모듈 제작사 Talesun Solar가 사모(private share offering)를 통해 15.7억 위안을 유치하고 이 가운데 12억 위안을 1GW 규모 태양광 셀 증산에 사용한다고 밝혔습니다. Akcome Technologies는

Read More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