덴마크-일본이 해상풍력 합작회사를 구성했습니다

orsted_tepco
Ørsted | Choshi project location

일본 TEPCO와 덴마크 Ørsted가 합자회사를 설립했습니다. Choshi Offshore Wind Farm으로 명명된 이 합자회사는 Choshi 근해에 해상풍력 프로젝트를 진행하기 위해 설립됐습니다.

Ørsted는 양사가 지난 2019년 1월 MOU를 체결한 이후 Choshi Offshore Wind 프로젝트를 위해 공동으로 노력해왔다고 밝혔습니다. 회사는 또한 일본 정부가 Choshi 해상풍력촉진지구를 설정하는 대로 라운드1 경매에 공동으로 입찰할 것이라고 전했습니다.

TEPCO의 President인 Tomoaki Kobayakawa는 자사가 오는 4월 재생에너지 부문 자회사 TEPCO Renewable Power를 출범할 것이며 이번 Ørsted와의 협력이 이 회사의 성장에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Choshi Offshore Wind Farm의 지분은 TEPCO가 51%, Chosi Orsted HoldCo G.K.가 49% 보유합니다.

Share on twitter
Share on linkedin
Share on facebook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In the same category:

Nordex가 독일 터빈 계약을 따냈습니다

Nordex가 N149/4.0-4.5 풍력터빈 6기를 Jüchen A44n 풍력단지에 공급합니다. 계약은 innogy가 발주했으며 터빈의 hub height는 164m입니다. Jüchen A44n 풍력단지는 약 90헥타르 부지에 건설되며 건설작업은 4월에 시작되었습니다.

Read More »
IEA 15-MW turbine design images
Wind

풍력 터빈에도 ‘레퍼런스’가 나옵니다

레퍼런스란 다른 제작자들이 참고해 새로운 버전을 제작할 수 있도록 개방된 ‘모범적인’ 디자인 및 시스템을 말합니다. 레퍼런스가 있으면 그 플랫폼의 개념이 증명되는 동시에 다른 제작자들에게도 도움이

Read More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