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E가 수력 및 풍력터빈 계약을 따냈습니다

GE Renewable Energy가 파키스탄에서는 프랜시스 터빈 계약을, 인도에서는 풍력터빈 계약을 따냈습니다. 회사는 중국 Powerchina Zhongnan Engineering Corporation Limited와의 컨소시엄을 통해 프랜시스 터빈 6기 및 발전기를 Dasu 수력발전소 1단계 프로젝트에 공급한다고 밝혔습니다. Dasu 수력발전 프로젝트는 Indus강에 건설되며 2단계로 나뉘어 개발됩니다. 1단계는 2,160MW로 예정되어 있으며 2단계에서 4,320MW까지 용량이 늘어날 수 있을 것으로 보입니다.

한편 POWERICA는 2.7-132 육상터빈 38기를 GE Renewable Energy에 발주했으며 이들 터빈은 Gujarat 주 Rajkot 풍력단지와 Khambaliya 단지에 설치됩니다.

출처: GE Renewable Energy 12

Share on twitter
Share on linkedin
Share on facebook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In the same category:

0x2-results-ajos-300kb-1920x1080
Wind

Nordex가 스웨덴에서 48MW 규모 계약을 따냈습니다

독일에 본사를 두고 있는 ‘유럽주식회사(Societas Europaea, SE)’ Nordex가 스웨덴에 풍력터빈을 공급합니다. 유럽주식회사는 유럽연합 회사법에 의거해 등록된 공개 기업입니다. 회사는 3월 13일의 발표문에서 OX2와 터빈 공급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습니다.

Read More »

해상풍력 타워에 ESS가 설치됐습니다

MingYang Smart Energy가 43MW 규모 Huian Quanhui 해상풍력단지의 각 터빈에 자회사 Quant-Cloud가 개발한 ESS를 설치했습니다. 회사는 태풍으로 인해 전력 생산이 중단되었을 때에도 전력망에 지나친 부하가

Read More »